※ 우리 부부가 열심히 일하고 야근해서 받은 머니로 구입한 후기입니다

 

붱이 Story

 


앞서 구글홈 관련 포스팅을 하였고 이번엔 영상 재생 컨트롤에 대한 포스팅이다



오늘의 등장 기기 소개


1. 우선 재생을 위한 카페 메니저님께 선물받은 UC40 대륙의 미니빔

[사용기/IT기기] - UC40 미니 빔 프로젝터 안방 설치기


2. UC40에 물릴 Chromecast


3. 요즘 핫한 Google Home Mini

[붱이 Story/IoT] - 구글홈 한국어 지원 - 조명, 커튼, 가전 기기 제어 하기

[붱이 Story/IoT] - 구글홈 정식 출시 한국어로 SmartThings 연동된 기기 상태값 물어보기

[붱이 Story/IoT] - 구글홈 x 필립스 휴 사용자들을 위한 연동 및 사용방법 소개



YouTube 재생 부터

(음악도 Youtube로 하시는분들만 해도되는것 같음)


구글홈 앱으로 이동






"헤이 구글, YouTube에서 대도서관 스파이더맨 틀어줘"



천정에 비스듬하게 쏴서 UC40의 가운데만 선명하고 끄트머리는 흐리멍텅하다




이제 넷플릭스를 재생해보자 넷플릭스도 재생해보기전에 사전 계정연결을 해야한다




그리고 구글홈에게 재생을 시켜보자


"헤이 구글, 넷플릭스에서 나르코스 틀어줘"



갓 구글....


이제 누워서 쉽게 플레이가 가능하다


화질이 아쉽긴하지만 뭐 이정도면 만족~!!!



※ 공감 및 댓글 한마디는 포스팅하는데 큰 힘이 됩니다.




※ 우리 부부가 열심히 일하고 야근해서 받은 머니로 구입한 후기입니다

 

붱이 Story

 

 

효자동초밥 우리가 연애때부터 지금까지

 

적어도 5번 이상 방문한

 

한 10번은 간거 같다

 

경복궁역 3번출구에 위치한

 

"효자동 초밥" 

 

 

 

 

가는법

 

경복궁역 3번출구 올라와서

한 1분? 2분 직진하면

오른쪽에 줄서있는 초밥집이 보일것이다

줄 없던적을 본적이 없다

 

 

3-1아니고 3번입니다~~~

계단올라와서 직진

 

 

 

효자동 초밥집 영업시간은

개점 11시 30분부터 밤 9시 50분까지이다

 

우린 줄슬걸 알고 미리 11시 17분에 도착

 

 

 

3시30분부터 1시간은 브레이크 타임이니

꼭 확인하자

 

 

역시나 줄서있었지만 아직 우리앞으로 네팀만 있었다

오픈하기까지 우리뒤로 약 7팀정도 더있었던것 같다

 

줄서면서 찍은 효자동 초밥 반대편 가게들(아래)

 

이쪽동네 간판은 한글 간판이 유독 많다

 

아리따움 스타벅스 미샤 나인 등등

 

 

 

 

11시 30분 딱 되자마자

등장하시는 사장님 항상 모자를 쓰고 계신다

한분씩 안내를 시작하고

 

테이블이 많지 않은 관계로

웨이팅 하던사람들 모두 들어오니 남은자리가 없다

 

 


 

효자동 초밥 메뉴판


 

 

 

여러 메뉴를 먹었었지만

 

이제는 고르지않고

 

바로 시키게되는

 

효자동 초밥 세트 (2인 세트)

 

단돈 26000원에 (2인 세트이다)

 

22pcs 초밥

 

갓 튀긴 새우튀김 두개

 

우동 두개

 

 

오늘도 S8음식 모드로 찍었는데 전체샷 찍을땐(위와 아래)

별로인듯 주위를 너무 날렸다 ㅠㅠ

 

비린내도 없고 두께감도

너무 두껍지도 않고 얇지도 않다.

 

도톰한걸 난 좋아하는편 이긴한데

만족한다.

조금만 더두꺼우면 더좋을듯 ㅎ

 

튀김은 단독샷이라 포커싱이 잘 나온듯 ㅎ

바로 갓 튀긴거라 아주 바삭바삭

머리까지 먹어버림 ㅎ

 

 

그리고 우동은 뭐 보통 우동이다 ㅎ

 

은쟈가 좋아하는 생새우초밥과

 

 

내가 좋아하는 연어 초밥

 

 

 


총평


 

 

 

이 가격대에

 

이만한 구성에

 

맛은

 

역시나 우릴 배신하지 않았다.

 

 

우리가 한 세번째가보고

 

이태원에서도 유명한 기다스시를

 

간적이 있었는데 비교하자면

 

구성 맛 가격 모두 비교했을때

 

효자동 초밥에 한표 주고싶다

 

(그렇다고 기다스시가 맛없다는건 아니다

굳이 둘중 어디갈래하면 효자동 초밥이라는 뜻)

 

근데 최소 5번 한 10번은 간거 같은데

 

아직 사장님은 우릴 모르시는듯... 붱무룩

 

 

※ 공감 및 댓글 한마디는 포스팅하는데 큰 힘이 됩니다.

 


  1. mer.kim 2017.06.26 21:21 신고

    추천해줘서 방문해 봤는데 맛있더라구요~ 가성비 짱

    • Favicon of https://blog.weekendproject.net BlogIcon 은쟈은쟈 2017.06.26 22:16 신고

      그쵸~ 저희 부부가 자주 가는 곳이라 계속 영업했음 좋겠어요 ㅎㅎㅎ


※ 우리 부부가 열심히 일하고 야근해서 받은 머니로 구입한 후기입니다

은쟈 Story

 

 

월요일 연차로 사흘간의 휴가를 마무리할 곳이 어디있을까 하다가

네이버에서 우연히 본 요즘 핫한 '익선동'을 가보기로 했다.

10시쯤 일어서 배가 너무 고파 대충 준비하고 '종로 스테이크' 부터 먹으러!

 

익선동은 서울생활하면서 단 한번도 안가본 동네라

길 못찾고 웨이팅 엄-청 하면 어쩌나 불안했는데

 

나름 쉽게 찾아가는 방법이 있었다.

 

일단 익선동 핫한 골목으로 들어가는 방법은 종로3가의 '6번출구' 또는 '4번출구'인데

'종로 스테이크'는 6번출구가 훨씬 찾기 쉬운듯 하다.

 

[익선동 종로스테이크 찾아가는 길_ 나도 처음가본 길이니 너무 믿지마시길 바랍니다. 더더 빠른길이 있을수있음]

종로3가 6번출구 → 가나기획 표지판 길 사이골목 → 서대포집 지나서 쭉 직진

→ 차다니는 길이 나오면 좌측에 아이옥션과 도쿄빙수 보임 → 도쿄빙수 맞은편 고려환전소 골목 직진

→ 종로스테이크 노란간판 보임

 

위 루트로 가니 우리 빠른 종종걸음으로(배가 많이 고팠음)

4분내외로 도착!

12:00 오픈으로 안내되어 있던데..

11:40분경 도착하니 벌써 두테이블이나 손님계심!

우리가고 5분뒤에 자리 다차고 웨이팅 시작 ㄷㄷ

장사가 매우 잘되는 느낌!

 

 

요 좌측골목으로 직진

 

 

직진직진직진

 

 

걷다보면 그나마 차 다니는 길가가 보이고

좌측에 도쿄빙수!

 

 

도쿄빙수 맞은편에 고려환전소!

 

 

고려환전소 골목에 종로스테이크!

 

 

종로스테이크 간판과 웨이팅하는 곳

 

 

 

한쪽벽에 센과치히로의 행방불명 상영중.

내부에는 음악소리가 다소 큼.

 

 

각각 종로 스테이크(7,500원) , 살치살 스테이크 (17,500원) 주문.

(사이드 추가 X)

오픈키친에서 주방아저씨가 철판으로 샥샥 굽고 바로 나옴

 

요건 살치살 스테이크.

종로 스테이크보다 확실히 덜 질기고 부드러움.

살치살 네 덩이가 나오는데 생각보다 양이 많음.

(한덩이 미나리 뒤에 숨어있음)

 

 

 

요건 많이들 먹는 종로 스테이크 비쥬얼.(아래)

7,500원 가격에 요정도면 아주 칭찬해-

but, 나한텐 왜인지 조금 질김

(어느순간 질겅질겅 껌씹고 있는 나를 발견함... ;)

 

우리 부부에게 가격대비 스테이크라면 아직까지

안국동 '미트마켓'이 최고!

(참고로 2017년 6월 18일 기준 미트마켓 지인이 방문하려했는데 없어지고

안국동 레이어드(카페)로 변경되었다고 한다.

이 블로그보고 찾아가는길 없길....)

 

 

 

 

 

붱이 Story

 

현충일 아침

어제부터 스테끼 먹고싶다던 은쟈

 

자주가던 '미트마켓'을 가려고

했으나

(참고로 2017년 6월 18일 기준 미트마켓 지인이 방문하려했는데 없어지고

안국동 레이어드(카페)로 변경되었다고 한다.

이 블로그보고 찾아가는길 없길....)

 

새로운 핫플레이스가 있다고 해서

찾아간곳

 

 

익선동 종로 스테이크

 

익선동 사실 첨들은 동네 이름이다

근데 요즘 핫하다네?

 

 

그래서 새로운곳으로 ㄱㄱ

 

 

가는기리 안내는 은쟈가 소개했구

 

난 메뉴 소개

 

 

 

난 살치살 스테이끄~~를 골랐는데

 

종로 스테이크랑 살치살이랑 가격차이가 두배이상

요건 살짝 이해 안가지만

 

만약 반대로 살치살만 봤으면

비싸단 생각을 안했을것 같다

 

결론 저렴한편

 

살치살 스테이끄는 나이프를 다른걸로 바꿔주신다

 

 

요건 은쟈가 시킨 종로 스테끼(아래)

 

 

오늘 처음 사용해본 S8 음식모드 촬영

있어보이게 나옴

(은쟈후기의 은쟈껀 모두 G6 HDR모드임 참고)

미디움 레어 속살~~

 

살치살 스테끼에만 있는 관자

아주 부드럽고 맛있다.

 

 

내 결론은

우리가 가려고했던 안국동 '미트마켓'이 더 맛있는듯

 종로 스테이크는 맛은 그냥 쏘쏘

하지만 가격이 아주 매리트있고

'미트마켓'은 맛은있지만 양이 작은데

이곳은 양도 적당하다.

안국동 '미트마켓'보다 주변 볼곳도 더많다.

 

(참고로 2017년 6월 18일 기준 미트마켓 지인이 방문하려했는데 없어지고

안국동 레이어드(카페)로 변경되었다고 한다.

이 블로그보고 찾아가는길 없길....)

 

익선동 오면 꼭 가보길

 

특색있는 카페들 구경만 하는데도 즐거웠던 하루

 

 

종로스테끼 먹고 골목투어 포스팅은 다음글에~

[나들이] - 우리부부가 반한 익선동 (2) 엘리(ellie)와 익선동 골목

 

 

※ 공감 및 댓글 한마디는 포스팅하는데 큰 힘이 됩니다.

 

 


+ Recent posts